평안남도/강서군
안국사은행나무
률화소나무
자산은행나무
평남온천
평안남도너화
 
 
검색어     
  북한 > 분류검색 > 동물 > 북한 지역 > 평안남도/강서군  
평안남도따오기   (천연기념물 제 38 호)  
  소 재 지 : 평안남도 온천군, 증산군

평안남도따오기가 퍼져있는 곳은 평안남도 온천군, 증산군이다. 평안남도따오기표식주는 증산군소재지에 있다. 오천군과 증산군은 오석산을 주봉으로 하여 남북으로 뻗어내린 산줄기를 경계로 해서 대동군, 남포시와 잇닿아있다. 서쪽은 조선서해와 잇닿아있다. 오석산줄기의 남쪽으로는 국사봉, 북쪽으로는 백암산이 솟아있다. 증산군소재지에서 발산리에 이르는 지대에는 넓은벌이 남북으로 길게 놓여있으며 바다가에는 넓은간석지와 소금밭이 있다. 산줄기들에는 소나무, 참나무들이 섞임숲을 이루고 낮은등성이들에는 소나무들이 많이 퍼져있다. 그밑에는 진달래를 비롯한 떨기나무와 풀식물들이 자라고있다. 따오기는 온천군 온천읍의 서쪽과 귀성리를 중심으로 하여 이 지대의 논벌에서 4~9마리씩 무리를 짓고 겨울을 난다. 무리는 4월경에 번식지에 갔다가 10월에 돌아온다. 몸털은 백로와 비슷한 아름다운 새인데 겨울에는 흰색으로 번식기에는 재색으로 변한다. 머리의 앞절반은 붉은감색이 나는 붉은색이다. 뒤머리와 웃목의 깃은 길이가 약 10㎝ 정도이며 장식깃으로 되여있다. 부리는 검은색이고 긴막대기모양이며 아래로 약간 구부러졌다. 다리는 진한 붉은색이다. 따오기는 목을 앞으로 내밀고 날아가면서 <따옥, 따옥>하는 울움소리를 낸다. 주로 미꾸라지, 게, 우렝이를 비롯한 작은 동물을 잡아먹는다. 평안남도지방의 따오기는 그 움직임과 겨울나이 및 줄어드는 원인을 해명하기 위한 과학연구사업에서 가치가 있는 새이다. 이 새는 그 마리수가 점차 줄어들고 보기 드문 새이므로 우리 나라와 국제적으로 보호하게 되여있다.

 
     
   
  결과 리스트
 
평안남도너화  
덕도바다새번식지  
  평안남도따오기  
룡운리백로왜가리번식지  
삼차도바다새번식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