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강도/강계시
오가산주목
오가산잣나무
가산령잣나무
오가산쉼터피나무
오가산피나무
 
 
검색어     
  북한 > 분류검색 > 지질 > 화석 북한 지역 > 자강도/강계시  
중강식물화석   (천연기념물 제 113 호)  
  소 재 지 : 자강도 중강군 중덕리

중강식물화석이 있는곳은 자강도 중강군 중덕리이다. 식물화석은 중덕리 소재지에서 오수덕방향의 칠학산밑 주머니골에 있다. 1961년 중강지구에 대한 지질조사과정에 주머니골의 고비등지층안에서 여러가지 화석과 함께 속새류인 마디식물의 화석이 발굴되여 지층의 시기를 결정하게 되였다. 이로부터 여기에 널려있는 유라기하세층을 《중강통》이라고 부르게 되였다. 주위의 지질은 중생대 중강통가운데층에 속하는 고비등층의 암석으로 이루어졌다. 이 층은 칠학산 기저력암층우에 놓인다. 그러므로 고비등층은 밑바닥력암우에 사암, 혈암, 분사암 및 무연탄층의 엇바뀜층으로 되여있다. 이 층은 오덕산층에 의하여 덮여있다. 화석들은 주머니골에서 비교적 잘 나타난다. 대표적으로 잘 나오는 지점은 고비등층을 따라 앉은 굴옆이며 가장 잘 나타나는 층은 분사암과 혈암이다. 여기에서는 여러가지 식물화석과 함께 속새류가 나온다. 식물은 여러가지 크기로 나타난다. 가장 전형적인 줄기직경 1.2~2cm이고 마디의 길이는 3~12cm이다. 식물줄기의 겉면에는 20개가량의 줄무늬가 있다. 잎의 깊이는 7~20cm이고 너비는 1~1.5cm이다. 잎마디에는 80~100개의 결잎이 덧붙어있다. 속새류는 주로 습한 지대에서 자라는 여러해살이식물이다. 이러한 식물은 분사암과 점판암안에 두껍게 깔려있다. 이와 함께 석탄층이 나타난다. 이것은 이 지역의 넓은땅이 지금으로부터 2억년전인 중생대 유라기하세에 함지땅을 이루고 식물의 성장에 유리한 조건을 지어주었다는것을 알수 있다. 이 층에서는 이밖에 여러가지 식물화석들이 많이 나온다. 속새류화석은 유라기하세를 보여주는 표준화석으로서 다른 지역의것과 구분하는데서 학술적으로 의의가 있는것이므로 보호관리를 잘하여야 한다.

 
     
   
  결과 리스트
 
대성산중생대화석  
룡산리해조류화석  
  중강식물화석  
강령골뱅이화석  
강령차축조화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