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양시/대성구역
릉라도 산벗나무와 전나무
옥류능수버들
청류벽회화나무
보통강뽀뿌라나무
문수봉이깔나무
남한의 관련자료
삼척하장면의 느릅나무
영풍안정면의 느티나무
영풍순흥면의 느티나무
안동녹전면의 느티나무
남해고현면의 느티나무
북한의 관련자료
우산장느티나무
룡강느티나무
안악느티나무
봉진느티나무
삼거리느티나무
개풍느티나무
 
 
검색어     
  북한 > 분류검색 > 식물 > 나무 북한 지역 > 평양시/대성구역  
봉천(평천)느티나무   (천연기념물 제 158 호)  
  소 재 지 : 황해남도 봉천군 신명리

봉천느티나무가 자라고있는곳은 황해남도 봉천군 신명리이다. 느티나무는 봉천읍에서부터 동쪽으로 약 8km 되는 신명리 새장부락의 높은 언덕우에 있다. 언덕의 북쪽과 서쪽의 변두리에는 몇그루의 느티나무와 아카시아나무가 있으며 나무밑은 휴식터로 리용하고있다. 느티나무가 자라고있는 토양은 화강암지대에 생긴 산림밤색토양이고 기계적조성은 모래메흙이며 누기와 거름기는 적은편이다. 이 지대의 년평균기온은 9.8℃이고 10℃적산온도는 3,456℃이며 년평균강수량은 1,301.4mm이다. 봉천느티나무는 1550년경부터 절로 자란것이다. 나무는 뿌리목우에서 세력이 비슷한 4개의 줄기가 사방으로 뻗었다. 나무갓은 1~1.5m 높이에서 11개의 굵은 원가지가 우산살모양으로 우로 자랐으므로 마치 큰 우산을 펼쳐놓은듯하다. 가운데 있는 원대는 세력이 약하여 없어지고 지금은 흔적만 남아있다. 나무의 높이는 20m이고 뿌리목둘레 7m이며 나무갓직경은 28m이다. 나무는 크고 웅장하나 줄기가 점차적으로 구새들고 죽은가지가 생기면서 나무갓이 작아지고있다. 그러나 구새막이와 거름주기, 돌쌓기와 드러난 뿌리에 흙덮어주기 등 관리를 잘하였으므로 나무세력은 퍽 좋아지고있다. 봉천느티나무는 나무모양이 아름답고 풍치수종이므로 적극 보호하여야 한다.

 
     
   
  결과 리스트
 
신원쌍둥이느티나무  
신원은행나무  
  봉천(평천)느티나무  
배천은행나무  
강호염주나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