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해남도/강령군
해주락우삼
해주설송
사현리왜가리번식지
석담느티나무
강령흰두루미살이터
 
 
검색어     
  북한 > 분류검색 > 식물 > 나무 북한 지역 > 황해남도/강령군  
강호염주나무   (천연기념물 제 161 호)  
  소 재 지 : 황해남도 배천군 강호리

강호염주나무가 자라고있는곳은 황해남도 배천군 강호리이다. 배천읍에서 동남쪽으로 약 10km 정도 가면 레성강기슭에 백마산이 있고 백마산 남쪽기슭에 고려시기에 지은 강서사가 있다. 강호염주나무는 강서사대웅전앞마당에서 자라고있다. 강서사주변에는 밤나무, 대추나무, 은행나무와 과일나무들로 우거져 있고 뒤산에는 소나무들이 자라고있다. 절간의 서쪽가까이에는 향교천이 례성강에 흘러들고있다. 강호염주나무옆에는 우리 선조들의 세련된 기교와 문화수준을 보여주는 7층탑과 5층탑이 있으며 천연기념물인 능소화도 있다. 강호염주나무가 자라고있는 토양은 화강암지대에 생긴 쌓임층토양이구 기계적조성은 모래흙이며 거름기와 누기는 보통정도이다. 이 지대의 년평균기온은 10.8℃이고 10℃ 적산온도는 3,818℃이며 강수량은 년평균 1,242.8mm이다. 강호염주나무는 1900년에 심었는데 약 5년생 어린나무를 황주에서 떠다심었다고 한다. 강호염주나무는 높이 18m, 뿌리목둘레 3.5m, 가슴높이둘레 1.8m, 나무갓직경 7.5이다. 줄기는 곧고 미끈하게 자란다. 염주나무는 1913년에 발견된 특산식물이다. 염주나무는 피나무류와 비슷하고 잎은 가지에 어긋나게 붙는다. 잎의 밑은 심장모양으로 오무라들고 끝은 날카롭고 뾰족하며 변두리에 큰 톱이가 있다. 뒤면은 흰털이 있어 뽀얗다. 어린가지에는 별모양의 털이 많으나 점차 없어진다. 꽃은 잎아귀에서 송이모양꽃차례를이루고 6월에 피며 꽃잎은 5개이고 수꽃술은 많다. 열매는 한 꼭지에 3~9개가 달리고 그 모양은 닭알형이다. 끝은 뾰족하고 길이는 10~12mm이며 밑에까지 뚜렷한 5개의 도드라진 줄이 있다. 열매는 10월에 여문다. 우리 인민들은 예로부터 절간주위에 염주나무, 참대를 은행나무와 함께 심어길렀다. 강호염주나무의 꽃은 멀리까지 짙은향기가 풍기므로 산속의 고적물을 ?祗?사람들에게 인상적인 흥미를 준다. 강호염주나무는 잎이 크고 싱싱하여 정원수로서의 가치가 크므로 적극 보호하여야 한다.

 
     
   
  결과 리스트
 
봉천(평천)느티나무  
배천은행나무  
  강호염주나무  
연안은행나무  
삼전향나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