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양시/대성구역
릉라도 산벗나무와 전나무
옥류능수버들
청류벽회화나무
보통강뽀뿌라나무
문수봉이깔나무
남한의 관련자료
삼척하장면의 느릅나무
영풍안정면의 느티나무
영풍순흥면의 느티나무
안동녹전면의 느티나무
남해고현면의 느티나무
북한의 관련자료
우산장느티나무
룡강느티나무
안악느티나무
삼거리느티나무
개풍느티나무
 
 
검색어     
  북한 > 분류검색 > 식물 > 나무 북한 지역 > 평양시/대성구역  
봉진느티나무   (천연기념물 제 170 호)  
  소 재 지 : 황해북도 황주군 삼훈리

봉진느티나무가 자라고있는곳은 황해북도 황주군 삼훈리이다. 느티나무는 긴등역에서 동쪽으로 약 10km 정도 떨어진 봉진동마을어구의 산기슭아래에 독립수로 있다. 느티나무가 자라고있는 토양은 산림밤색토양이고 기계적조성은 모래메흙이다. 이곳 인민들은 이 느티나무를 <활촉나무> 또는 <새창나무>라고도 한다. 활촉나무에 대한 이런 이야기가 있다. 임진조국전쟁시기 한 장군이 이 느티나무를 방패로 삼아 외적과 용감히 싸워 전투승리에 크게 이바지하였다고한다. 그때 수많은 활촉이 느티나무에 박혀있었으므로 이곳 인민들은 활촉나무라고 이름지었다. 그후 수백년 세월을 거슬러오면서 그네터로 정하고 근면한 우리 농민들의 휴식터로 리용되였다. 봉진느티나무는 1480년경에 심은것이다. 나무의 높이는 18m이고 뿌리목둘레는 5.6m이며 가슴높이둘레는 5.1m이다. 나무는 5m 높이에서 4개의 가지가 좁은각을 이루고 갈라지면서 부채모양을 이루고있다. 나무갓직경은 17m 정도이다. 원대는 구새들고 거의 많은 원가지들이 떨어져나갔으나 돌쌓기와 뿌리흙덮어주기, 구새막이 등 보호관리를 잘하였으므로 나무세력은 점차적으로 좋아지고있다. 봉진느티나무는 력사적유래가 있고 이곳 인민들의 사랑을 받아오면서 휴식터로 리용되며 풍치적지점으로 의의가 있으므로 적극 보호하여야 한다.

 
     
   
  결과 리스트
 
연안은행나무  
삼전향나무  
  봉진느티나무  
서흥가래나무  
답동산가침박달군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