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해북도/개풍군
흑교삼엽충화석
황주련꽃
삼전향나무
은파해조류화석
린산클락새살이터
 
 
검색어     
  북한 > 분류검색 > 식물 > 나무 북한 지역 > 황해북도/개풍군  
평산엄나무   (천연기념물 제 188 호)  
  평산엄나무 소 재 지 : 황해북도 평산군 산성리

평산엄나무가 자라고있는곳은 황해북도 평산군 산성리이다. 엄나무는 태백산성안의 해발높이 500m 둔덕진곳에 있는 휴양각 마당에 있다. 태백산성은 고구려시기에 쌓은성이고 나무는 1780년경부터 절로 자란것이다. 동쪽의 산밑으로는 례성강이 금천군과 경계를 이루면서 흐르고 북쪽의 골안에는 휴양소가 있다. 사방을 둘러보면 오랜 력사유적들과 아름다운 자연풍경을 부감하게 된다. 엄나무의 높이는 18m이고 뿌리목둘레는 2m이다. 나무는 50cm 높이에서 좁은각을 이루고 4갈래로 갈라져 우로 자랐으므로 우산모양을 이루고있다. 나무의 세력상태는 비교적 좋으나 휴양각이 가까이(3m)에 있으므로 건물쪽으로 뿌리와 가지들이 잘 뻗지 못한다. 평산엄나무는 우리 선조들의 문화유산과 성터의 경치를 돋구어주므로 적극 보호하여야 한다. 1980년 2월 천연기념물 제188호로 지정되여 보호관리되고있다.

 
     
   
  결과 리스트
 
신계은행나무  
신계황목련군락  
  평산엄나무  
평산대추나무  
토산느티나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