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경북도/경성군
덕인리왜가리번식지
덕인참나무
림명벌황새
온수평온천
길주조개화석층
 
 
검색어     
  북한 > 분류검색 > 지질 > 화석 북한 지역 > 함경북도/경성군  
향교골규화목   (천연기념물 제 306 호)  
  향교골규화목 소 재 지 : 함경북도 길주군 길주읍

항교골규화목이 있는곳은 함경북도 길주군 길주읍이다. 규화목은 길주읍에서 약 1.5km 떨어진 동남쪽 향교골에 있다. 주변의 지질은 제3기 중신세고참분통의 하부층에서 나온다. 하부층은 어두운 재색분사암과 검은재색분사암으로 이루어졌다. 규화목은 검은재색분사암에 뿌리를 박고있다. 규화목의 길이는 약 3m이고 직경은 40~50m이다. 송백류의 특징을 가지고있는 규화목의 자름면에서는 검은 흰색, 연한 누른색, 흰색 등의 년륜이 나타나고 겉면에서는 나무껍데기구조가 나타난다. 나무는 땅에 박힌 부분이 탄화작용을 많이 받았지만 규화작용에 의하여 굳고 치밀하다. 주변에서는 규화목의 굳은 돌쪼각들이 많이 나타난다. 그 가운데는 오늘의 나무와 비슷한것도 있다. 규화목을 통하여 길주, 명천 지구가 지금으로부터 약 1800만년전에 함지땅이였다는것과 거기에 상상조차 할수 없을 정도로 많은 나무들이 자라고 있었다는것을 알수 있다. 그것에 후에 석탄으로 되였다는것을 보여준다. 이처럼 규화목은 당시의 옛지리와 옛환경을 연구하는데서 중요한 의의를 가진다. 그러므로 항교골규화목을 잘 관리하여 파괴되는 일이 없도록 하여야 한다. 국가제정번호 제306호로 보호되고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