량강도/갑산군
련암산분화구
남포태산장군풀(왕대황)
보천검은돈
내곡온천
리명수폭포
 
 
검색어     
  북한 > 분류검색 > 동물 > 짐승 북한 지역 > 량강도/갑산군  
백암누른돈   (천연기념물 제 366 호)  
  소 재 지 : 량강도 백암군 백암읍

백암누른돈이 퍼져있는 곳은 량강도 백암군이다. 백암누른돈의 표식주는 백암군 산양로동자구에 있다. 백암군에서 누른돈이 사는 구역에는 서두수의 가지줄기인 덕립강과 코계수, 이계수, 덕립동수 등의 강물이 흐르고있다. 여기에는 분비나무, 가문비나무, 이깔나무, 잣나무, 봇나무, 사시나무 섞임숲으로 되여있다. 공지와 키나무밑에는 매저지나무를 비롯한 떨기나무와 약초, 풀식물이 많다. 산림고 바위들에는 산양, 사향노루, 사슴, 메토끼, 청사, 메돼지들과 검은돈, 산달, 여우, 너구리, 오소리들이 있다. 이밖에 들꿩을 비롯하여 물쥐새, 잣까마귀, 어치 등 여러종의 새들도 퍼져있다. 누른돈은 백암읍의 골룡덕과 덕림지구, 유평지구에 매우 드물게 분포되여있다. 몸통은 가늘고 기며 귀는 넙적하고 짧다. 머리와 꼬리, 네다리는 누르스름한 흰색이고 몸과 등은 진한 누른색이다. 새끼배는 기간은 260~265일이다. 백암누른돈은 여름에 쌍붙고 다음해 봄 3~5월경에 2~4마리의 새끼를 낳는다. 누른돈은 10년동안 사는데 나무통이나 바위굴, 나무우에서 산다. 누른돈은 주로 밤에 활동하면서 들쥐류, 작은 새와 그 알, 벌레, 나무열매 등을 먹는다. 누른돈은 윌나라 특산아종으로서 그 마리수가 매우 적은 동물이므로 적극 보호하여야 한다.

 
     
   
  결과 리스트
 
백암사슴  
백암쥐토끼  
  백암누른돈  
풍산개  
마양흰쪽제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