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성시/
만월대느티나무
개성회화나무
삼거리느티나무
성균관은행나무
성균관느티나무
북한의 관련자료
강화갑곶리의 탱자나무
강화사기리의 탱자나무
 
 
검색어     
  북한 > 분류검색 > 식물 > 나무 북한 지역 > 개성시/  
판문탱자나무   (천연기념물 제 382 호)  
  판문탱자나무 소 재 지 : 개성시 판문군 동창리

탱자나무가 자라고있는곳은 개성시 판문군 동창리이다. 탱자나무는 판문읍에서 남쪽으로 약 6km 정도 떨어진 동창고등중학교뒤에 있다. 탱자나무가 자라고있는 토양은 화강편마암지대에 새긴 산림밤색토양이고 기계적조성은 메흙이며 누기는 많은 편이다. 이 지대의 년평균기온은 10.6℃이고 10℃적산온도는 3,784℃이며 년평균강수량은 1,237.7mm이다. 나무는 1945년 가을에 심은것이다. 나무는 높이 4.2m이고 나무갓직경 5m이며 세원대의 뿌리목둘레는 52, 46, 45cm이다. 나무는 포기모양을 이루고 독립수로 자라며 세력상태는 보통정도이다. 가지는 좀 납작하고 모서리가 나있으며 풀색이다. 잎은 어긋나게 붙고 3개의 쪽잎으로 된 겹잎이며 잎꼭지에 날개가 있다. 쪽잎의 변두리는 잔톱날모양이다. 나무에 5cm 정도의 센 가시가 있다. 흰색의 향기로운 꽃은 4월하순부터 5월초순에 피고 둥근열매는 9월하순부터 노랗게 익는다. 판문탱자나무는 서부지대에서 제일 큰 나무이며 귤나무의 번식대목으로 쓰이므로 적극 보호하여야 한다. 1980년 2월 천연기념물 제382호로 지정되였다.

 
     
   
  결과 리스트
 
후창느티나무  
만월대느티나무  
  판문탱자나무  
개성회화나무  
삼거리느티나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