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성시/
만월대느티나무
판문탱자나무
개성회화나무
삼거리느티나무
성균관은행나무
남한의 관련자료
용문사의 은행나무
서울문묘의 은행나무
두서면의 은행나무
영월의 은행나무
용계의 은행나무
북한의 관련자료
안국사은행나무
자산은행나무
정주은행나무
상원암은행나무
두문동은행나무
 
 
검색어     
  북한 > 분류검색 > 식물 > 나무 북한 지역 > 개성시/  
개풍은행나무   (천연기념물 제 391 호)  
  소 재 지 : 개성시 개풍군 남포리

개풍은행나무가 자라고있는곳은 개성시 개풍군 남포리이다. 은행나무는 길옆에 있다. 주변가까이에는 집들이 있고 집들사이의 낮은둔덕에는 나무들이 있다. 은행나무가 자라고있는 토양은 화강암지대에 생긴 산림밤색토양이고 기계적조성은 질메흙이며 땅층은 깊고 누기는 적당하다. 이 지대의 년평균기온은 10.2℃이고 10℃적산온도는 3,684℃이며 년평균강수량은 1,229.5mm이다. 은행나무는 1300년경에 심은것이다. 나무는 높이 24m, 뿌리목둘레 7.2m, 가슴높이둘레 6m, 나무갓직경 23m이다. 나무는 3~4.5m 높이에서 네개의 원가지가 붙어있으므로 밑이 넓은 닭알모양을 이루고있다. 나무는 잎나무이며 꽃은 피나 거의 떨어진다. 원대와 원가지는 구새가 먹어 세로 여러갈래로 갈라지고있다. 지금 구새막이를 잘하였으므로 나무는 왕성해보인다. 나무는 임진조국전쟁시기 의적들을 쳐물리치는데 공적있는 나무로 전해지고있다. 당시 적들을 이 벌판에서 전멸시키였는데 은행나무에 지휘처를 정하고 큰 승리를 이룩하였다고한다. 그때로부터 이곳을 군은리, 군곡동으로 불리워왔다. 개풍은행나무는 우리 인민의 슬기로운 투쟁력사가 깃들어있고 귀중한 풍치수종이므로 적극 보호하여야 한다.

 
     
   
  결과 리스트
 
성균관느티나무  
개성백송  
  개풍은행나무  
개풍모과나무  
모란봉 전나무와 잣나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