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
주도의 상록수림
대구면의 푸조나무
쌍암면의 이팝나무
화엄사의 올벚나무
병영면의 비자나무
남한의 관련자료
대청도의 동백나무자생북한지
마량리 동백나무숲
고창삼인리의 동백나무숲
 
 
검색어     
  남한 > 분류검색 > 식물 > 수림지 남한 지역 > 전남  
백련사의 동백림   (천연기념물 제 151 호)  
  백련사의동백림 소 재 지 : 전남 강진군 도암면 만덕리 산55

동백나무는 우리나라를 비롯하여 일본, 중국 등의 따뜻한 지방에 분포하며, 우리나라에서는 남쪽 해안이나 섬에서 자란다. 꽃은 이른 봄에 피는데, 매우 아름다우며 꽃이 피는 시기에 따라 춘백(春栢), 추백(秋栢), 동백(冬栢)으로 부른다. 백련사의 동백림은 강진에 있는 백련사 부근에 있는데 동백나무 1,500여 그루가 숲을 이루고 있으며, 이밖에 굴참나무, 비자나무, 후박나무, 푸조나무 등도 군데군데 자라고 있다. 동백나무의 높이는 평균 7m쯤 되고, 동백꽃이 필 무렵이면 매우 아름다워 이 지역의 명소로 알려져 있다. 동백림의 유래에 관하여 정확히 알려진 것은 없으나, 정약용 선생의 유배지인 다산 초당이 가까이 있고, 이곳에서 다도(茶道)연구를 했던 것으로 미루어 이와 관련이 있을 것이라는 추측이 있다. 백련사의 동백림은 우리나라의 난온대지방을 대표하는 나무인 동백나무가 집단적으로 자라고 있는 지역일 뿐만 아니라, 정약용 선생과 관련된 문화적 장소로서의 가치도 높아 천연기념물로 지정하여 보호하고 있다.

지정면적 : 12,893㎡
지 정 일 : 1962-12-03
 
     
 
 
백련사의 동백림의 관련 이미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큰 이미지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동백꽃과잎 백련사의동백림 백련사의동백림 백련사의동백림
 
   
  전문 내용
 
  동백나무는 상록활엽교목으로 잎이 두텁고 표면은 진한 녹색으로 광택이 있으며 아름다운 꽃을 달기 때문에 좋은 경관수로 취급되고 있다. 나무가 단단하고 오래살며 바닷가 가까운 곳을 즐긴다. 강진군 백련사 부근 약 1.3㏊의 면적에 약 1,500그루의 동백나무가 무리를 지어 있는데 수고는 7m쯤 된다. 백련사로 들어가는 길가 양쪽에 서있으며 꽃필 무렵에는 장관을 이루어 이곳을 찾는 사람이 많다. 이 숲에는 후박나무, 비자나무, 차나무가 군데군데 함께 자라고 있다. 그리고 굵은 굴참나무가 있는가 하면 푸조나무도 있다. 백련사 가까운 곳에 다산초당(茶山草堂)이 있고 다산 정약용선생이 유배되었던 곳이며 그는 차(다(茶))생활을 즐겼다 하며 아울러 이곳 동백나무숲도 관상하였을 것으로 생각된다.  
     
   
  결과 리스트
 
괴산의 미선나무자생지  
물건방조어부림  
  백련사의 동백림  
남해 산닥나무자생지  
백양사 비자나무분포북한지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