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
금산행정의 은행나무
예산의 백송
외연도의 상록수림
안면도의 모감주나무군락
연산화악리의 오골계
남한의 관련자료
대청도의 동백나무자생북한지
백련사의 동백림
고창삼인리의 동백나무숲
 
 
검색어     
  남한 > 분류검색 > 식물 > 자생지 남한 지역 > 충남  
마량리 동백나무숲   (천연기념물 제 169 호)  
  마량리동백나무숲 소 재 지 : 충남 서천군 서면 마량리 산14

동백나무는 차나무과에 속하는 나무로 우리나라를 비롯하여 일본·중국 등의 따뜻한 지방에 분포하고 있다. 우리나라에서는 남쪽 해안이나 섬에서 자란다. 꽃은 이른 봄에 피는데 매우 아름다우며 꽃이 피는 시기에 따라 춘백(春栢), 추백(秋栢), 동백(冬栢)으로 부른다. 마량리 동백나무 숲은 서도초등학교에서 4.5㎞ 정도 떨어진 바닷가의 낮은 언덕에 위치하고 있다. 언덕에서 조금 더 올라가면 동백정(冬栢亭)이라는 아담한 정자가 있는데 이곳에 80여 그루의 동백나무가 흩어져 자라고 있다. 강한 바람을 받아 키가 작은 편이며, 2∼3m에 이르는 나무는 땅에서부터 줄기가 2∼3개로 갈라지면서 곁가지가 발달하여 나무의 모습이 둥근모양을 하고있다. 이 숲은 500m쯤 떨어진 마을의 바람을 막아주는 방풍림을 목적으로 만들어졌다고 하지만 그 기능은 찾아보기 어렵다. 전설에 의하면 약 300년 전 이 지방의 관리가 꿈에서 바다 위에 떠 있는 꽃다발을 보고 바닷가에 가보니 정말 꽃이 있어서 가져와 심었는데, 그 심은 꽃이 현재의 숲을 이루었다고 한다. 그 후 사람들은 해마다 음력 1월에 이곳에 모여 제사를 올리며 고기잡이에 재앙이 없기를 빌었다고 한다. 마량리 동백나무 숲은 우리나라에서 몇 안되는 동백나무숲으로서 동백나무가 자랄 수 있는 북쪽 한계선상에 위치하고 있어 식물분포학적 가치가 높다.또한 풍어제 및 전설을 간직하고 있는 숲으로서 문화적 가치도 높아 천연기념물로 지정·보호하고 있다.

지정면적 : 8,265㎡
지 정 일 : 1965-04-01
 
     
 
 
마량리 동백나무숲의 관련 이미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큰 이미지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마량리동백나무잎과열매 마량리동백나무숲 마량리동백나무숲
 
   
  전문 내용
 
  동백나무는 상록활엽교목으로 잎이 두텁고 표면이 진한 녹색으로 광택이 있고 잎이 많이 빽빽하게 붙어 있어서 아름답게 보인다. 그뿐만이 아니라 늦겨울철부터 피어나는 붉은 꽃은 그 아름다움을 더해준다. 마량리에는 큰 규모의 발전소가 있고 발전소 뒷편 바닷쪽에 표고 약 30m되는 언덕이 있는데 이 언덕을 덮고 있는 약 80그루의 동백나무를 발견할 수 있다. 발전소의 뒷길을 따라 가다가 언덕 돌계단을 지나 잠시 올라가면 언덕 윗쪽에 동백정이란 누정(樓亭)이 있다. 이 언덕에 나는 동백나무는 그 사이에 약간의 거리를 두고 있고 나무모양은 원형에 가깝다. 이 동백나무숲은 방풍의 목적으로 심어졌다 하나 방풍의 기능을 찾아보기 어렵다. 전설에 따르면 약 300년전에 마량첨사(僉事)가 바다위에 꽃다발이 떠 있는 꿈을 꾸고 그곳 바다에 나가 보았더니 아닌게 아니라 정말 꽃이 떠있었다. 그는 이것을 건져 심었는데 그것이 바로 이 마량리의 동백나무숲으로 되었다는 것이다. 이 숲안에 서낭당집이 있고 해사(海事)의 안전과 어획(漁獲)의 풍요를 비는 곳으로 되어 있다.  
     
   
  결과 리스트
 
주문진 장덕리은행나무  
반계리 은행나무  
  마량리 동백나무숲  
까막섬의 상록수림  
대둔산 왕벚나무자생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