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서울재동의 백송
서울수송동의 백송
서울문묘의 은행나무
한강의 황쏘가리
창덕궁의 향나무
남한의 관련자료
오류리의 등
범어사 등나무군생지
북한의 관련자료
대성산참등나무
대안참등나무
 
 
검색어     
  남한 > 분류검색 > 식물 > 노거수 남한 지역 > 서울  
삼청동의 등   (천연기념물 제 254 호)  
  삼청동의등 소 재 지 : 서울 종로구 삼청동 국무총리공관

등나무는 콩과에 속하는 낙엽 덩굴성 식물로 봄에 보랏빛 꽃을 피우며, 줄기는 오른쪽으로 꼬여 감으며 10m 이상 자란다. 우리나라에는 남쪽에서 자라는 애기등과 전국적으로 퍼져 있는 등나무 등 2종이 자생하고 있으며, 정원수, 환경미화용 등 조경의 소재로 많이 쓰여지고 있다. 삼청동의 등나무는 나이가 약 750살 정도로 추정되며, 뿌리둘레는 2.42m에 달한다. 국무총리의 삼청동 공관 안에 자라고 있으며, 정원수로 잘 가꾸어져 있다. 뿌리에서 나온 줄기가 옆으로 휘었다가 여러 갈래로 갈라져 올라갔는데, 땅에 누운 줄기는 윗부분이 썩어서 외과 수술을 받았으며, 아랫부분만이 살아 있다. 공관 안은 일반인의 출입이 통제되어 있고, 잘 알려져 있지 않아 관리·보호가 잘 되고 있다. 삼청동의 등나무는 우리나라의 등나무 가운데 가장 큰 것 중의 하나로서 생물학적 보존가치가 높아 천연기념물로 지정·보호하고 있다.

지정면적 : 1주
지 정 일 : 1976-08-06
 
     
 
 
삼청동의 등의 관련 이미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큰 이미지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삼청동의등 삼청동의등줄기 삼청동의등
 
   
  전문 내용
 
  수령(樹齡)은 750년이며, 콩과의 덩굴식물이며 10m이상 자라고 작은 가지는 밤색 또는 회색막(灰色膜)으로 덮여있다. 잎은 어긋나고, 소엽(小葉)은 13-19개이며 난상타원형(卵狀楕圓形)으로서 가장자리가 밋밋하다. 꽃은 5월에 피며 연한 자주색이고 밑으로 처지는 화서(花序)에 총상으로 달리며 흰꽃이 피는 것도 있다. 꼬투리는 길이 8-10㎝, 나비 8㎜로서 10월에 익으며 6-7개의 종자가 들어있다. 국무총리공관(國務總理公館) 뜰에서 자라고 있기 때문에 일반에게는 잘 알려지지 않았으며 뿌리 근처의 지름은 2.42m이고 높이는 5.0m이다. 수령(樹齡)은 추정(推定)이며 근거가 없다. 원간(原幹)의 중심부(中心部)가 썩었기 때문에 79년 7-8월과 84년 5월 등 두차례에 걸쳐서 외과수술(外科手術)을 실시(實施)하였다.  
     
   
  결과 리스트
 
안동구리의 측백나무자생지  
이천의 백송  
  삼청동의 등  
삼청동의 측백  
단양고수리동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