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
통구미의 향나무자생지
대풍감의 향나무자생지
대하동의 솔송나무,섬잣나무,너...
도동의 섬개야광나무, 섬댕강나...
나리동의 울릉국화,섬백리향군락
남한의 관련자료
운문사의 처진소나무
합천묘산면의 소나무
괴산청천면의 소나무
명주삼산리의 소나무
속리서원리의 소나무
문경대하리의 소나무
북한의 관련자료
룡산리(무진리)소나무림
률화소나무
묘향산소나무
동산리소나무
입문소나무
위남리소나무
 
 
검색어     
  남한 > 분류검색 > 식물 > 노거수 남한 지역 > 경북  
청도매전면의 처진소나무   (천연기념물 제 295 호)  
  청도매전면의처진소나무 소 재 지 : 경북 청도군 매전면 동산리 146-1외 2필

처진 소나무는 소나무의 한 품종으로 가지가 밑으로 축 처진 모습을 하고 있으며 극히 드물다. 운문사로 가는 도로 옆 언덕 위에서 자라고 있는 청도 매전면의 처진 소나무는 나이가 200년 정도로 추정되며 높이 14m, 둘레 1.96m이다. 가지가 아래로 축축 늘어져 있어서 매우 독특하고 아름다운 모양을 하고 있으며, 늘어진 가지가 버드나무를 닮았다고 하여 유송(柳松)이라고도 한다. 옛날 어느 정승이 이 나무 옆을 지나는데, 갑자기 큰 절을 하듯 가지가 밑으로 처지더니 다시 일어서지 않았다는 이야기가 전해진다. 또한 나무 옆에는 고성 이씨의 무덤이 있어 이와 어떠한 관련이 있거나 신령스런 나무로 여겼다는 이야기도 전해진다. 청도 매전면의 처진 소나무는 나무의 형태가 독특하며, 민속적·생물학적 자료로서의 가치도 높아 천연기념물로 지정하여 보호하고 있다.

지정면적 : 1주(340㎡)
지 정 일 : 1982-11-04
 
     
 
 
청도매전면의 처진소나무의 관련 이미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큰 이미지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청도매전면의처진소나무줄기
 
   
  전문 내용
 
  수령(樹齡)은 200여년이며, 나무의 크기는 높이가 14m, 가슴높이의 둘레가 1.96m, 지상부(地上部)의 둘레 2.4m, 가지 밑의 높이가 6m이고, 가지의 길이는 동쪽이 5.5m, 서쪽이 4.8m, 남쪽이 2.9m, 북쪽이 6.2m이다. 국도(國道)에서 8m 내외 떨어진 언덕 위에서 자라고 있으며 본시 10여주가 같이 자라고 있었으나 이 한 그루만이 남았다. 바로 옆에 고성 이씨(高城 李氏)의 묘(墓)가 있는 점으로 보아 도리솔의 한 나무로 보호되어 왔다. 바로 옆에 후손(後孫)이 살고 있지 않으나 옆 부락(部落)에서 살고 있는 석씨(石氏)가 묘역관리(墓域管理)를 하고 있다. 나무의 가지가 수양버들같이 처진다고 유송(柳松)이라고 부르고 있다. 언덕 끝에 서 있으므로 처진 가지가 한층 더 아름답게 보인다. 처진소나무는 소나무의 한 품종으로서 극히 드물다. 소나무 숲 속에서 자라던 소나무의 가지가 옆에서 자라는 나무에 눌려서 처지기 시작한다고도 보고 있으나 확실치 않다. 다른 가지에 눌렸을 때 그늘이 심하면 살 수 없는 것이 확실하다. 따라서 살아 남을 수 있을 만한 정도의 압박이 가해졌을 때 생길 수 있으니 귀한 존재의 하나이다. 옛날 어느 정승이 이 앞을 지나갈 때 갑자기 큰절을 하듯이 가지가 밑으로 처지더니 다시 일어서지 않았다고 한다.  
     
   
  결과 리스트
 
상주화서면의 반송  
예천감천면의 석송령  
  청도매전면의 처진소나무  
김제봉남면의 왕버들  
청도각북면의 털왕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