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
주도의 상록수림
대구면의 푸조나무
쌍암면의 이팝나무
화엄사의 올벚나무
병영면의 비자나무
남한의 관련자료
주도의 상록수림
미조리의 상록수림
예송리의 상록수림
목도의 상록수림
진도의 신면의 상록수림
외연도의 상록수림
까막섬의 상록수림
완도미라리의 상록수림
고흥봉래면의 상록수림
안덕계곡 상록수림지대
 
 
검색어     
  남한 > 분류검색 > 식물 > 수림지 남한 지역 > 전남  
완도맹선리의 상록수림   (천연기념물 제 340 호)  
  완도맹선리의상록수림 소 재 지 : 전남 완도군 소안면 맹선리 370-1외 4필

완도 맹선리의 상록수림은 소안도 해안가 언덕 위에 있는 길이 약 300m, 폭 약 35m에 이르는 숲이다. 큰 나무들이 많이 서 있고 숲 옆에는 길이 나 있으며 나무들이 서 있는 바로 아래는 바닷가이다. 숲을 구성하는 나무 종류로는 모밀잣밤나무, 붉가시나무, 후박나무, 생달나무, 광나무, 사스레피나무, 생달나무, 송악, 보리밥나무 등이 자라고 있다. 완도 맹선리의 상록수림은 바닷바람을 막아주는 방풍림의 기능과, 물고기들을 보호하고 숲 가까이로 유도하는 어부림의 구실을 하고 있다. 이는 우리 선조들의 자연을 이겨내고 이용해온 문화를 알 수 있는 자료가 되며, 우리나라의 대표적인 상록수림 가운데 하나이므로 천연기념물로 지정하여 보호하고 있다.

지정면적 : 8,506㎡
지 정 일 : 1983-08-19
 
     
 
 
완도맹선리의 상록수림의 관련 이미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큰 이미지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완도맹선리의상록수림 완도맹선리의상록수림 완도맹선리의상록수림 감탕나무 생달나무
더 많은 이미지 보기
 
   
  전문 내용
 
  소안도(所安島)에는 천연기념물로 지정된 상록수림이 두곳에 있다. 하나는 미라리(美羅里)에 있는 제339호의 상록수림이고 그 다음이 이곳 맹선리의 상록수림이다. 소안도에 이웃하는 보길도에 예송리 상록수림이 있고 완도 앞바다 주도에도 상록수림이 있다. 이처럼 완도군에 4개처의 상록수림이 천연기념물로 지정되어 있다. 이 상록수림은 소안도 해안가 언덕위에 길이 약 300m 폭 약 35m에 이르는 대상(帶狀)의 숲이다. 거목들이 많이 서있는데 숲옆을 따라 비교적 폭넓은 길이 나있다. 동리사람들은 이숲이 방풍과 어업을 위해서 큰 가치를 발휘하고 있다는 것을 깊이 인식하고 있다. 나무들이 서 있는 바로 아래는 바닷가이다. 이 숲을 구성하고 있는 수종은 다음과 같다. 모밀잣밤나무, 구실잣밤나무, 생달나무, 후나무, 동백나무, 사스레피나무, 광나무, 붉가시나무, 보리밥나무, 감탕나무 등의 상록활엽수종과 느티나무, 팽나무 등의 낙엽활엽수종이 자라고 있다.